서울지하철노동조합 차량지부 지축정비지회입니다.
 

 
   


[펌]철도공사 노조파업 유도 사실로 확인
지정선전  2009-12-16 15:31:14, 조회 : 2,099, 추천 : 454
- Download #1 : 9l1603a.jpg (66.4 KB), Download : 278


철도공사 노조파업 유도 사실로 확인


한국철도공사(코레일)가 전국철도노동조합 파업 두 달 전인 10월 초부터 단체협약 해지를 통해 노조를 압박하려는 계획을 세웠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16일 민주노동당 이정희 의원이 입수한 2009년10월 '전국 노경담당팀장회의 자료'에 따르면 철도공사는 임금·단체협약 교섭 전략에 대한 세 가지 시나리오를 예상했다. 문건은 '대내·외 유출금지'로 분류됐으며, 인사노무실에서 작성됐다.

구체적으로 공사는 ▲임단협이 노동위원회의 조정과 교섭, 산발적인 투쟁이 지속되며 연말까지 이어지는 경우(예상 1) ▲조정·교섭 국면에서 파업 행위를 전개하는 경우(예상 2) ▲노조의 소극적 양보(예상 3) 등의 세 가지 시나리오를 예상했다.

문건은 "노조는 파업찬반투표 찬성률, 대외 노동정세를 공사의 대응 수위에 따라 예상1과 예상2의 투쟁을 전개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공사는 예상1의 상황으로 전개되지 않도록 단협해지로 압박할 필요가 있다"고 적시했다.

이어 단체교섭 전략을 통해 "예상1로 전개되지 않도록 단협해지로 압박한다"며 "노조가 공사안을 수용하지 않거나 조정 종료 후 쟁의행위를 계획하는 경우 쟁의 돌입시 단협해지를 통보한다"고 명시했다.

실제 공사는 지난 달 24일 노조에 단체협약 해지를 통보했으며, 노조는 이에 반발해 11월26일부터 지난 3일까지 8일간 역대 최장기간 파업을 진행한 바 있다. 이는 문건에서 제시된 예상 2의 시나리오와도 일치한다.
특히 공사가 노조의 쟁의행위 찬반투표에도 개입한 정황이 포착됐다. 문건은 '쟁의행위 찬반투표 대응'을 통해 '전사적 대직원 설득활동으로 합리적 선택을 유도하라'고 지시했다.

구체적으로 10월12일부터 본부장과 팀장 등 소속장에게 일대일 설득활동을 시작하라고 밝혔다. 또 직원 설명자료를 배포하고, 사이버 활동을 통한 파업 반대여론 조성, 현장순회 활동 및 직원 미팅, 관내 지방본부장과 지부장 설득, 동호회와 친목회, 개인 메일을 통한 직원 설득 등의 사례도 제시했다.

아울러 문건은 "각 지역 본부별 현장 설득활동 실적 일일 수보, 부진 소속 체크 및 독려(인사노무실)"라고 명시하면서 '투표 결과 각 지역본부 등 소속 책임제'라고 밝혔다.

한편 공사는 파업이 끝난 뒤 지난 7일 '조직 안정화를 위한 전국 소속장 회의'를 열고 노조원을 탈퇴시키기 위한 계획도 세운 것으로 밝혀졌다.
자료에 따르면 공사는 담당과장 등 노조가입자 186명을 관리하기 위한 4단계 지침을 제시했다. 우선 1단계로 지역본부에서 노조가입 담당과장을 소집해 워크숍 등을 실시하고 과장급에 대해서는 조합비의 일괄공제 중단을 지시했다.

2단계에서는 본사에서 공문을 내리고, 3단계는 소속장 및 팀장이 당사자에게 2~3회 탈퇴를 권유하라고 밝혔다. 최종 단계에서는 지속적인 불응시 담당과장에서 원직으로 보직을 변경한다는 방침을 세웠다.
현재 노조법은 노조에 가입했다는 이유로 불이익을 주는 행위를 불법으로 규정하고 있어 사실상 '노동조합 및 노동관계조정법'에 해당할 수 있다.

이정희 의원은 "사측이 처음부터 단체협약 해지를 상정하면서 파업을 유도한 것 아니냐는 소문이 많이 있었는데 내부 문건을 통해 소문이 아니라는 사실이 확인됐다"며 "공사가 부당개입을 통해 노조 자체를 말살하려는 의도"라고 지적했다.

_뉴시스 12.16


바른생활 NZEO
글은 인터넷에서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입니다.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같이 즐거워 할 수 있는 코멘트 부탁드려요.
2022-07-01
10:49:26


Name
Password
Comment

  답글달기   수정하기   삭제하기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273  [주간지축9호]중정비 자회사 윤관드러내다    지정선편 2009/04/27 479 2111
272  [투쟁속보8호]어따 대고 삿대질이야!    지정선전 2008/06/21 448 2109
271  2009년도 1/4분기 정기노사협의회 의결서    지정선편 2009/05/20 511 2108
270  [불용pc]신청합니다    이영성 2007/11/22 582 2104
269  함께해요,이랜드 불매운동    이랜드노동자 2007/09/09 457 2103
268  민주노총탈퇴반대 기술지부 전현직 입장    지정선전 2009/12/14 458 2101
267  [불용PC]신청합니다.    신광태 2007/11/22 634 2100
266  노동자대회 팝업창 수정하세요    노동 2007/11/01 419 2099
 [펌]철도공사 노조파업 유도 사실로 확인    지정선전 2009/12/16 454 2099
264  "농성을 정리합니다"    임헌용 2008/07/28 482 2093
263  [산업안전보건부 알림] 석면시멘트 사용관련 신고를 받습니다    sslujj 2009/05/18 458 2089
262  주간지축1호-09년 2월 19일 발행    지정선전 2009/04/09 774 2089
261  MBC 라디오 손석희시선집중인터뷰    지축정비 2008/01/22 406 2084
260  [불용pc]신청합니다    선의영 2007/11/21 459 2082
259  2008년상반기 지회간부 수련회결산    박상욱 2008/07/02 469 2079
258  [지축23.5]임시대대-쟁발결의로 구조조정분쇄!!    현장노동자 2008/05/29 469 2079
257  PC신청합니다    박종필 2007/11/21 468 2078
256  [근조]화물연대 광주1지회장 대한통운의 탄압에 항거 자결    지정선편 2009/05/04 472 2078
255  [참세상]붕어빵 노점상과 건설노동자의 죽음    노동 2007/10/29 404 2075
254  이땅의 가정을 세우는 두란노 아버지하교 덕양22기 모집    조합원 2010/10/28 415 2072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2][3][4][5][6][7][8] 9 [10]..[22]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zero